콘텐츠목차

「웅천 제포 지도」
메타데이터
항목 ID GC02206002
한자 熊川薺浦地圖
이칭/별칭 웅천 제포도(熊川 薺浦圖)
분야 지리/인문 지리,역사/전통 시대,문화유산/기록 유산
유형 문헌/문서
지역 경상남도 창원시
시대 조선/조선 전기
집필자 최정용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발급 시기/일시 1443년 - 신숙주 『해동 제국기』 편찬
작성 시기/일시 1474년 3월연표보기 - 「웅천 제포 지도(熊川 薺浦 地圖)」가 지도로 만들어짐
문화재 지정 일시 2010년 10월 7일 - 「웅천 제포 지도」가 삽입된 『해동 제국기』 서울시 유형 문화재 310호 지정
성격 지도
관련 인물 남제|신숙주
용도 지도
문화재 지정 번호 서울시 유형문화재 제310호

[정의]

15세기 예조좌랑 남제(南悌)가 왕명을 받들어 작성한 웅천 제포(熊川 薺浦)의 지도.

[개설]

「웅천 제포 지도(熊川薺浦地圖)」는 『해동 제국기(海東諸國記)』에 추가 수록되어 있는 웅천 제포(熊川 薺浦)의 지도이다.

[제작 발급 경위]

「웅천 제포 지도」는 1474년 3월 예조좌랑 남제가 삼포(三浦)에 거주하는 왜인들의 집에 발생한 화재를 조사 정리하고 지원하는 과정에서 왕명을 받들어 삼포의 지도를 모사하고, 또 삼포에 일상적으로 거주하는 왜인들의 호구(戶口)를 조사한 결과로 만든 3장의 지도이다. 즉 웅천 제포도(熊川薺浦圖)·동래 부산포도(東萊釜山浦圖)·울산 염포도(蔚山鹽浦圖)가 『해동 제국기』 권두의 지도에 첨가, 삽입되면서 전해져 오게 되었다. 『해동 제국기』는 1443년(세종 25) 서장관(書狀官)으로서 일본에 다녀온 신숙주가 왕명에 따라 쓴 것이다.

[형태]

「웅천 제포 지도」는 『해동 제국기』 안에 추가 수록되어 있다. 『해동 제국기』는 석판 인쇄로 된 석인본이며 1책으로 구성되어 있다. 웅천 제포도(熊川薺浦圖)·동래 부산포도·울산 염포도의 3장의 지도가 권두에 첨가, 삽입되어 있는 형태이다.

[구성/내용]

「웅천 제포 지도」가 등재되어 있는 『해동 제국기』의 구성은 찬술 당시 6개의 지도와 추가된 3개의 지도 등 총 9개의 지도가 있고, 일본과 류큐[琉球]의 지리와 풍속, 지세, 도로 상황, 천황과 천황궁, 정치 등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과 함께 권말에 5장의 류큐어[琉球語]의 어음 번역(語音 飜譯)이 추가되어 있다.

[의의와 평가]

「웅천 제포 지도」는 15세기 웅천 제포의 상황을 보여주는 생생한 역사 지도 자료이며, 수록되어 있는 『해동 제국기』는 당시 조선 사회와 일본 무로마치[室町] 막부 시대의 한일 외교 관계에 있어서 가장 정확하고도 근본적인 사료가 된다. 따라서 우리나라에서 뿐만 아니라 일본에서도 에도[江戶] 시대 한일 관계 연구의 유일한 사료로 폭넓게 이용되어 왔다.

[참고문헌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