콘텐츠목차

진해 완포현 고산성
메타데이터
항목 ID GC02206219
한자 鎭海莞浦懸古山城
이칭/별칭 자마산성,감포산성,배산성
분야 역사/전통 시대,문화유산/유형 유산
유형 유적/유적(일반)
지역 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현동 산2|비봉동 산26
시대 고대/삼국 시대,조선/조선
집필자 안성현
[상세정보]
메타데이터 상세정보
건립 시기/일시 1384년연표보기 - 진해 완포현 고산성 축조
문화재 지정 일시 1997년 12월 31일연표보기 - 진해 완포현 고산성 경상남도 기념물 제87호로 지정
현 소재지 진해 완포현 고산성 - 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현동 산2|비봉동 산 26지도보기
성격 산성
관리자 해군 진해 기지 사령부 육상 경비대
문화재 지정 번호 경상남도 기념물 제87호

[정의]

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현동비봉동에 걸쳐 있는 성.

[개설]

진해 완포현 고산성은 고려 말인 1384년(우왕 10)에 왜구의 침입을 방어하고 백성을 보호하기 위해 축조되었다. 완향성·비봉산성·현동산성이라고도 불렸다.

[위치]

진해 완포현 고산성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현동 산2 일대와 비봉동 산26 일대에 걸쳐 있다.

[변천]

고려 말에 만들어진 것으로 원래 완포현의 읍성으로 기능하였으나 완포현웅천현에 합쳐지면서 행정적인 기능을 상실한 것으로 추정된다.

[형태]

성의 전체 면적은 3,804㎡이고, 북벽과 동벽이 만나는 산 정상부에 고산 봉수대가 있다. 절벽인 남쪽을 제외한 동쪽·서쪽·북쪽에 문터가 있으며, 특히 서쪽에는 문터가 두 곳이다. 성벽 모서리에는 각루(角樓)와 치(雉)가 있다. 성벽 안쪽은 3~5단의 계단식으로 조성되었고 동벽과 남벽의 안쪽에는 일정 간격으로 둔덕을 조성해 두었다.

[현황]

진해 완포현 고산성은 산 정상부로 오르기 쉽도록 체성의 일부를 훼손하여 계단을 만들었으나 기단부와 성벽의 석재는 남아 있다. 군부대 안에 위치하여 보존 상태는 비교적 좋은 편이다. 1997년 12월 31일 경상남도 기념물 제87호로 지정되었다.

[의의와 평가]

고려 말에 축성된 관방 유적으로 역사적 가치가 높다. 정밀한 발굴 조사를 통해 고려 말~조선 시대 성곽 방어 체제 및 지방 행정 체제 등에 대한 깊이 있는 정보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여겨진다.

[참고문헌]